뉴스 :동대문야구장, 논란속에 철거 시작 '48년 역사 뒤안길로'

발해지랑(valhae0810)...

개발독재....
과거 뭘 하던 경제 개발이라면 용서가 되던 시대의 개념.

김재박 감독의 개구리 점프 번트와 한대화의 역전 홈런으로
졸자를 야구의 매력으로 이끌어 주었던 곳.

프로야구 출범 개막식에서 이종도가 끝내기 홈런을 봄으로써 MBC 청룡 - LG 트윈스로 졸자가 응원하는 구단과 연을 맺어 준 곳.

한 때 프로야구에 미쳐서, 그들의 새싹들을 보고자 동대문에서 하는 모든 대회를 보러 갔었지...
(그곳에 매일 와서 기록하던 아저씨가 생각나는군.. 신문에 가끔 나시던데..)

졸자 한 사람도 이렇게 많은 추억을 가지고 있는데,
그 곳에서 청춘을 불살르던 사람들은 어떤 마음일지..

찾아보기 귀찮아서 찾진 않았지만...
대한민국의 주요한 스포츠 이벤트는 아마 거의 대부분 이곳에서 했으리라...

이런 역사적인 곳을 경제 우선 논리로 없애야 한다는 것이 개탄스럽다.

대한민국 역사의 한 페이지가 이렇게 사라지는구나..

ps; 재미있는 것은... 이명박 현 한나라당 대선 후보께서 서울 시장 출마하셨을 때, 그 근처에 책사러 갔다가 아줌마들의 대화를 엿들은 적이 있다....
정확하진 않지만, 대충 지금 이명박 지지자 분들과 비슷한 이유였다...
잘 모르겠지만(!! 자신들 터전 없애고 청개천 복원한다는데..) 이명박은 경제를 잘 알 것 같다는 식......
나중에 그 아줌마들도 그 데모대에 합류했었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