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런데, 빈고 님[備後殿][각주:1]오와리[尾張]의 군세를 규합하여 어느 달은 미노노쿠니[美濃國]으로 진격하셨고, 또 다음 달은 미카와노쿠니[三川の國]에 출격하셨다.

  어느 때[각주:2]인지 9월 3일. 오와리 국내의 군세를 이끄시고는 미노노쿠니에 침공하셨다. 이곳저곳에 불을 지르며 진격하셨고, 9월 22일에 사이토우 야마시로 도우산[斎藤 山城 道三]의 거성 이나바야마[稲葉山]의 산 밑의 마을들을 목표로 불지르며 마을 입구까지 다가갔으나, 이미 밤에 가까운 오후 4시 전후가 되었기에 군세를 물리려 하셨다. 군세의 반 정도가 철수 하였을 즈음에, 야마시로 도우산이 갑자기 남쪽을 향해서 돌격해 왔다. 반격에 나섰지만  여기저기 무너졌기에 수비하지를 못하였고, 빈고 님의 동생 오다 요지로우[織田 與次郎][각주:3], 오다 이나바노카미[織田 因幡守][각주:4], 오다 몬도노카미[織田 主水正], 아오야마 요소우에몬[青山 與三右衛門][각주:5], 센슈우 키이노카미[千秋 紀伊守][각주:6], 모우리 쥬우로우[毛利 十郎][각주:7], 가문의 장로인 테라사와 마타하치[寺澤 又八]의 동생 모우리 토우쿠로우[毛利 藤九郎], 이와코시 키사부로우[岩越 喜三郎]를 시작으로 총 5000명 정도가 전사하였다.

  1. 노부나가의 애비 오다 노부히데[織田 信秀] [본문으로]
  2. 1544년 추정 [본문으로]
  3. 요지로우는 '與(与)二郎'라고도 씀. 노부사다의 차남 오다 노부야스[織田 信康]. [본문으로]
  4. 키요스 삼봉행[清洲三奉行] 중 한명. [본문으로]
  5. 아오야마 히데카츠[青山 秀勝]. 위키에서는 아오야마 노부마사[青山 信昌]로 되어 있으나, 당시에는 아오야마 히데카츠[青山 秀勝]라는 기록만 있다고 하니, 이 블로그에선 아오야마 히데카츠[青山 秀勝]로 한다 사족으로 아오야마는 앞의 '3. 킷포우시 님 관례식에 대하여[吉法師殿御元服之事].'에서도 등장하지만, 앞의 주석에서도 달았듯이, 노부나가가 관례식을 치른 해는 1546년이기에, 앞의 기록은 저자 오오타 규우이치[太田 牛一]의 착각으로 여겨지고 있다. 단, 신장공기를 그대로 받아들여 이 4장의 기사를 1544년이 아닌 1547년의 일로 받아들여 해석하는 시각도 있다. [본문으로]
  6. 센슈우 스에미츠[千秋 季光]. 사족으로 센슈우 가문[千秋家]은 아츠타 신궁[熱田神宮]의 신관들의 우두머리(大宮司)를 맡는 가문. 키이노카미 스에미츠는 83대째. [본문으로]
  7. 모우리 아츠모토[毛利 敦元]. 후에 신장공기에 또 모우리 쥬우로우[毛利 十郎]라는 인물이 등장(14. 부에이 님, 자결하신 일에 대해서[武衛様御生害之事])에도 등장하나 아들로 추정. [본문으로]
신고

http://valhae.kr/trackback/623 관련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ㅅㅇㄴ 2014.03.02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해지랑님// 도산과의 전투에 전사했던 모리쥬로우가 이후 다시 나온건 역시 아들이었나보군요. 전에 읽었을 땐 좀 의아했던 부분이었는데 발해님 번역 덕분에 맥이 집히는듯 합니다. 감사합니다.

    혹시 이런 신장공기만큼의 사료가치성은 아니더라도 (다소 오다가에 주관되지만)

    모우리면 모우리, 아자이면 히가시아자이군지, 아사쿠라면 아사쿠라시말기등등의 이런 사료들은 역시 패스해야할 정도로 신뢰성이 떨어지는걸까요?

    개인적으로 모우리를 위시한 모리양천 그룹 다이묘들이나 나 쵸소카베 정도의 츄고쿠 시고쿠 가문들을 가쉽거리라도 조금더 알아보고 싶은데 어떤 관련 고서들이 있는지조차 알지 못해서요. 혹시 추천해주실 사료가 있으신지요?

    • Favicon of http://valhae.kr BlogIcon 渤海之狼 2014.03.03 0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아직 배우는 단계이고, ㅅㅇㄴ님의 목적이 어느 쪽인지 잘 모르겠기에 이런 말씀 드리기 뭐합니다만...

      패스까지는 아니고 참조해도 괜찮지 않을까요?
      가령 오다 노부나가 가신단 연구의 일인자라고 하시는 타니구치 카츠히로谷口克広 선생의 경우, 다른 사료가 없을 경우 '참조'해도 되지 않냐는 입장입니다.
      한편, 무공야화武功夜話 까는데 유명한 후지모토 마사유키藤本正行, 스즈키 마사야鈴木眞哉 선생의 경우 뒷받침하는 사료들(서장, 공가公家의 일기, 절의 연대기 등)이 없는 한 참조해서도 안 되는 식입니다.

      개인적으로는 타니구치 선생처럼 다른 사료가 없는 한 '참조'의 형식으로 보는 것도 좋지 않냐고 생각하는 편입니다.

      개인적으로 서국西国 쪽은 근래에 출판된 몇몇 권만 읽은 지라 잘 알지 못해서 도움을 드리지 못하겠군요.
      다만, 김시덕 교수님의 '임진왜란 관련 일본 문헌 해제 - 근세편 (도서출판 문)'이란 책이 있는데, 이 책에는 임진왜란 때 조선에 침략한 서국 다이묘우大名들에 관한 군기軍記들이 설명과 함께 실려 있습니다. 말씀해 주신 모우리毛利나 쵸우소카베長宗我部 등의 사료들도 설명과 함께 실려 있습니다. 이 책을 통해서 다른 사료들 찾으심이 좋은 줄 아뢰옵니다.

    • ㅅㅇㄴ 2014.03.05 1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세한 배려 담긴 답변 잘 읽어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

  2. ㅅㅇㄴ 2014.03.02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2] 加納口の戦い를 1544년설[天文13年]로 추정해주셨는데, 이미 봐두셨는지 모르겠지만 혹시나하여 1547년[天文16年]설, 그리고 두 해 모두 번갈아 2번의 주장설도 있어 도움되시길 바라며 정리해봅니다.

    1. 1544년설[天文13年 9月22日] 주장 사료: 『甫庵信長記』,『享禄以来年代記』,『東国紀行』

    2. 1547년설[天文16年 9月22日] 주장 사료: 『定光寺年代記』,『岐阜市史』,『岐阜県史』

    3. 1544년 + 1547년 주장 사료: 『加納町市』

    려고 했는데

    이미 [주5]에서 1547년설도 써놓으셨군요 ㅠㅠ

  3. BlogIcon shotokan 2014.07.28 1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랫만에 찾아왔습니다. 휴일이라 키노쿠니야에 들러 시바 료타로씨의 소설을 고르다 토요토미가의 사람들을 보고 발해지랑님 블로그가 떠올라 들어와봤더니 공기 번역을 시작하셨네요. ㄷㄷㄷ 수라의 길을 가시는군요. 저는 일에 치어 번역이랑 블로그 모두 포기했지만, 발해지랑님은 꼭 완성하시길 기원합니다. 건승하세요.

    • Favicon of http://valhae.kr BlogIcon 渤海之狼 2014.07.28 2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오~ 안녕하십니까!? 일본에 계신가 보군요. 쇼토칸님이 하시던 것을 이어서 한다는 생각으로 하였는데... 제대로 진행을 못 시키고 있네요. 건 그렇고 건강하신지요? 언젠가 뵙게 될 날을 기대하고 있겠사옵니다.



 

티스토리 툴바